CHERRYPOST.net
체리우체국 - 메일친구 손편지친구 교류

펜팔 검색 결과 : 500

연서 / 18 /
비공개
22년도 기준 18살이고, 취미 공유나 고민 상담 같은 것들을 위주로 소소한 이야기 나누고 싶어요. 성별 상관없이 십대~이십대 초반이신 분이면 더 편하게 대화할 수 있을 것 같아요. 아직 활성화가 되어있는 곳인지는 잘 모르겠지만, 언젠가 올 메일을 기다릴게요.
이버 / 23 /
전라남도
안녕하세요 ~~~~ ! 23세 전남 여자에요 !!! 우연히 펜팔이란거 알게되어가지고 .. 인터넷상이 아닌 손편지로 사람들과 대화 하고싶어서요 !! 성별 나이 상관없어요 !!! 한달에 한번이라도 손편지 주고받으며 연락하실분 계실가요? 이메일로 연락부탁드려요!
루카 / 27 /
경상남도
안녕하세요. 손편지가 너무 좋아서, 손편지로 펜팔을 하실 분을 구하고 있어요.  2022년 들어가는 처음으로 글을 쓰네요.   저는 27살, 예술 전공생입니다.  각종 분야의 예술을 좋아하고, 작업하고 있어요. 취향이 굉장히 넓은 편이기도 하네요. 하늘을 보는 걸 좋아하고, 별을 보는 걸 좋아하고, 하루를 나누는 것을 좋아합니다. 그런 펜팔이 될 수 있으면 좋겠어요.   아
전수영 / 18 /
광주광역시
안녕하세요, 평범한 남학생입니다. 혹시 이 사이트 아직 활발한가요? 성별, 나이, 거주지 등에 상관없이 연락주세요. 또래 학생이라면 취침, 기상 시간도 비슷하고 낼 수 있는 시간도 비슷하니 좋긴 하겠지만 제가 목표로 하는 것은 여러 사람들과 이야기해보는 것입니다. 일단 이메일이 좋을 것 같아요. 기다리겠습니다. 감사합니다.
:) / 18 /
전라남도
올해 18살 여고생입니다! 펜팔이란걸 부모님께 들어만 봤지 실제로 하는건 처음이에요! 손편지 좋아하고 한달에 1번이라도 좋으니 편지교환을 해보고싶어요:) 펜팔친구는 비슷한 나이때의 여자분만 받아요 편하게 연락주세요~
양정모 / 28 /
인천광역시
아득히 오래전에 펜팔을 했던 기억이 있어서 다시한번 펜팔이 하고 싶어서 글을 적어봅니다. 어제나 오늘이나 내일이나 전부 같은 하루인데 1주일동안 있던일들을 빽빽하게 적은 편지를 오늘 혹시나 왔을까하는 기다리는 하루가 되었으면 합니다 손편지 나누고 싶지만 이메일로 한두번 정도만 인사하다가 손편디를 하고싶습니다.
/ 39 /
경기도
딱 13년만이네요. 그때는 20대중반에 열혈 청년이었는데, 지금은 애 둘을 키우고 있는 아빠가 되어 있네요 ㅎㅎ 오래된 메일들을 정리하다가 생각나서 찾아왔습니다. 아직도 이곳을 통해 메일을 주고 받는분들이 계실지는 모르겠지만 괜찮으시면 메일 주세요. 남/여 상관없이 왠만하면 비슷한 또래였으면 좋겠습니다. 가끔은 모르는 누군가와 안부를 주고 받는것도 괜찮은 법이죠